연예/스포츠

‘VIP’장나라-이상윤, 두 손 맞잡은, 로맨틱 ‘자작나무숲 프러포즈’...

나랑 결혼해 줄래?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SBS ‘VIP’ 장나라-이상윤이 두 손을 맞잡은, 로맨틱한 ‘자작나무숲 프러포즈’ 현장을 선보였다.

오는 10월 28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VIP’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VIP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다.

장나라-이상윤은 ‘VIP’에서 각각 뻑뻑한 분위기 사람들 사이에서도 능숙하게 윤활유 같은 역할을 하는 나정선 역과 신중하고 책임감이 강한, 일에서는 완벽주의자적 기질을 보이는 박성준 역을 맡았다. 성운백화점 VIP 전담팀 상사와 후배로 만나 결혼까지 골인한 두 사람은 누가 보아도 행복한 삶을 살아가다가 어느 날 찾아온 의문의 문자에 조금씩 간극이 생기는 부부를 그려낼 예정이다.

이와 관련 장나라-이상윤이 순수美를 한껏 장착한 ‘자작나무숲 반지 프러포즈’ 현장이 공개돼 심쿵을 유발하고 있다. 극중 나정선이 손을 잡으려하자 박성준이 난처한 듯 두 주먹을 쥔 채로 펴지 않는 장면. 박성준의 의도를 알아챈 나정선이 생글생글 눈웃음을 발사하는 반면, 박성준은 생각처럼 흘러가지 않는 프러포즈에 동공 지진을 일으킨다. 쾌활 발랄한 나정선과 긴장한 기색이 가득한 박성준의 면면이 눈길을 사로잡는 가운데, 두 사람이 7년 전 부부가 되기로 약속한 프러포즈 장면이 관심을 돋우고 있다.

장나라-이상윤의 ‘로맨틱 프러포즈’ 장면은 지난 5월 강원도 인제군 인제읍에 위치한 자작나무 숲에서 진행됐다. 촬영장에 7년 전 풋풋했던 나정선, 박성준을 재현한 두 사람이 등장하자 스태프들은 두 사람의 동안 외모에 환호성을 보냈다. 이어 장나라와 이상윤은 촬영이 준비되는 동안 고즈넉하면서도 왠지 모를 신비한 분위기를 드리운 자작나무 숲을 둘러보며 즐거워하다, 이내 서로 대사와 동선을 맞춰보며 장면에 몰입하는 열정 넘치는 면모로 현장을 달궜다. 그리고 촬영이 시작되자 실제를 방불케 하는 떨림 가득한 프러포즈 장면을 완성하며 현장을 달콤함으로 물들였다.

제작진 측은 “장나라와 이상윤이 ‘VIP’를 통해 첫 호흡을 맞추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첫 촬영부터 찰진 호흡을 발산, 제작진의 기대감을 한껏 상승시켰다”며 “두 배우의 호흡과 배경, 분위기가 삼위일체 되어 탄생한, 동화 같은 프러포즈 장면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차해원 작가와 이정림 감독의 신선한 의기투합이 돋보이는, SBS 새 월화드라마 ‘VIP’는 ‘리틀 포레스트’ 후속으로 4개월 만에 돌아오는 SBS 월화극으로 전폭적인 지지와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오는 10월 28일 첫 방송 된다.



텍스트리, 수출바우처사업 통번역 ‘우수 수행기관 경진대회’ 최종 선정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는 수출바우처 수행기관의 자율적 서비스 품질향상 노력을 촉진하고 지원기업의 수출확대에 기여한 바가 큰 수행기관을 격려하고자 ’수출바우처 우수 수행기관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기업 텍스트리는 올해 3년 연속 수출바우처 사업 통·번역/브랜드개발 분야 공식 수행사로 서비스를 수행하면서 이번 경진대회에서 ‘우수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수출바우처 우수 수행기관 경진대회’는 총 10개 서비스 분야(디자인개발, 홍보동영상, 일반컨설팅, 통번역, 해외규격인증, 특허, 서류대행, 홍보, 브랜드개발, 전시회)에서 서비스 품질향상 노력도, 지원노력의 적절성, 우수사례 등에 대해 내부 및 외부평가단의 1차, 2차 평가를 거친 후, 서비스 분야별 상위 3개 이내 수행기관에 최종 27개사가 선정됐다. 수출바우처 사업이란 국내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진출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한 정부 지원 사업의 하나다. 운영 기관으로부터 발급받은 ‘바우처’를 활용해 번역을 비롯한 수출 지원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텍스트리는 2017년부터 3년 연속 수출바


텍스트리, 수출바우처사업 통번역 ‘우수 수행기관 경진대회’ 최종 선정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는 수출바우처 수행기관의 자율적 서비스 품질향상 노력을 촉진하고 지원기업의 수출확대에 기여한 바가 큰 수행기관을 격려하고자 ’수출바우처 우수 수행기관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기업 텍스트리는 올해 3년 연속 수출바우처 사업 통·번역/브랜드개발 분야 공식 수행사로 서비스를 수행하면서 이번 경진대회에서 ‘우수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수출바우처 우수 수행기관 경진대회’는 총 10개 서비스 분야(디자인개발, 홍보동영상, 일반컨설팅, 통번역, 해외규격인증, 특허, 서류대행, 홍보, 브랜드개발, 전시회)에서 서비스 품질향상 노력도, 지원노력의 적절성, 우수사례 등에 대해 내부 및 외부평가단의 1차, 2차 평가를 거친 후, 서비스 분야별 상위 3개 이내 수행기관에 최종 27개사가 선정됐다. 수출바우처 사업이란 국내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진출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한 정부 지원 사업의 하나다. 운영 기관으로부터 발급받은 ‘바우처’를 활용해 번역을 비롯한 수출 지원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텍스트리는 2017년부터 3년 연속 수출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