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로보라이즌 ‘핑퐁로봇’, GD 인간공학디자인특별상 수상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핑퐁로봇이 굿디자인 2019 국가기술표준원장상을 수상하였다.

지난 11월 6일 KINTEX에서 열린 Design Korea 2019 행사에서 수상식을 진행하였고 같은 날짜에 핑퐁 로봇은 2019 글로벌생활명품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핑퐁로봇은 2019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도 초청작으로 초대받아 전시된바 있다. 글로벌에서도 혁신적인 로봇플랫폼으로 평가 받고 있는 핑퐁로봇은 디자인과 상품성 모두에서 인정받고 있다.

굿디자인 어워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며, 1985년부터 매년 시행 중인 국내 최고 권위의 디자인 어워드다. 산업디자인진흥법에 따라 상품의 외관, 기능, 재료, 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디자인의 우수성이 인정된 상품에 ‘GOOD DESIGN’ 마크를 부여하는 제도다.

글로벌생활명품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행사로 상품성이 우수한 디자인 제품에 부여하는 증서이며 핑퐁 로봇은 굿디자인 수상과 글로벌생활명품에 동시에 선정되는 소수의 제품 중 하나가 되었다.

핑퐁로봇은 단 한 종류의 모듈로 세상의 모든 로봇을 쉽게 만들 수 있는 혁신 로봇 플랫폼으로 기존의 일체형 로봇, 조립형 로봇, 모듈형 로봇의 장점만을 모아 개발된 새로운 구조, 디자인, 기능, 확장성으로 로봇 시장에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다양한 종류의 Link들과 조합하면 원하는 로봇을 쉽게 만들어 낼 수도 있고 모듈과 주요 링크들의 3D 프린팅 데이터를 공개하여 누구나 쉽게 자기만의 로봇을 설계하고 제작할 수 있는 강력한 확장성을 가지고 있다. 핑퐁의 Cube 프로토콜을 공개하여 Java/C/Python 등 다양한 언어로 인터페이스하여 제어할 수 있어 외부의 프로그램에서 쉽게 핑퐁 로봇과 연동한 프로젝트를 설계할 수 있다.

대학생, 연구원 또는 로봇 Maker 연구자들이 큐브를 이용하여 자기만의 로봇을 쉽게 제작하고 핑퐁 App을 이용하여 테스트해보고 외부 언어로 Cube에 연결하여 원하는 기능을 확장해갈 수 있다.

어린이는 장난감로봇으로 학생들은 교육용 로봇으로 대학생/성인은 연구용/메이커용 로봇으로 사용하는 Lifelong robot friend ‘PingPong’의 무한 변신이 기대된다.



미디어

더보기
LG화학, GS칼텍스와 빅데이터 활용해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GS칼텍스와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손잡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그린카와 함께 ‘충전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전기차 생태계 발전을 위한 충전 솔루션 개발 필요성에 뜻을 같이하고 전기차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배터리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면서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함께 협업하게 되었다. 이날 체결식에는 LG화학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 김정수 전무, 시그넷이브이 황호철 대표,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이행열 대표, 그린카 김상원 대표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전소에서 수집한 전기차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배터리 특화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LG화학과 GS칼텍스는 우선적으로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는 전기차가 GS칼텍스 충전소에서 충전


LIFE

더보기
LG화학, GS칼텍스와 빅데이터 활용해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GS칼텍스와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손잡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그린카와 함께 ‘충전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전기차 생태계 발전을 위한 충전 솔루션 개발 필요성에 뜻을 같이하고 전기차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배터리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면서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함께 협업하게 되었다. 이날 체결식에는 LG화학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 김정수 전무, 시그넷이브이 황호철 대표,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이행열 대표, 그린카 김상원 대표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전소에서 수집한 전기차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배터리 특화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LG화학과 GS칼텍스는 우선적으로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는 전기차가 GS칼텍스 충전소에서 충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