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인피니언, CoolSiC MOSFET 모듈러 평가 플랫폼 출시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가 TO247 3핀 및 4핀 패키지로 제공되는 1200V CoolSiC MOSFET의 드라이브 옵션 테스트를 쉽게 수행할 수 있도록 모듈러 평가 보드 플랫폼을 출시한다.

마더보드를 중심으로 상호 교환 가능한 드라이브 카드로 구성된다. 드라이브 옵션은 밀러 클램프 및 바이폴라 전원 카드를 포함하며 추가 옵션도 조만간 출시될 예정이다. 평가 플랫폼은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의 시장 출시 기간을 단축시켜 실리콘 카바이드(SiC)가 시장의 주류를 이루는 데 도움을 줄 것이다.

평가 플랫폼의 마더보드는 1차 전원 측과 2차 측 두 부분으로 나뉜다. 1차측은 12V 전원과 펄스폭 변조 (PWM)가 연결된다. 2차측은 드라이버의 2차 전원 및 전류 측정과 외부 인덕턴스를 위해 션트 연결된 하프 브리지가 있다. 드라이버의 포지티브 동작 전압은 +7.5~+20V 사이에서 조정할 수 있으며 네거티브 전압은 -4.5V~+1V 사이에서 레귤레이트할 수 있다. 마더보드는 최대 800V 전압과 최대 130A 펄스 전류를 지원하도록 설계되었다. 최대 175°C의 높은 온도에서 측정할 수 있도록 방열판을 발열 소자와 함께 사용할 수 있다.

두 가지 드라이브 옵션을 위한 레퍼런스 디자인으로 사용되는 카드는 SiC 전력 소자의 고주파수 스위칭에 적합한 EiceDRIVER 제품군의 드라이버 IC를 포함한다. 첫 번째 모듈식 카드는 보통 2V 미만에서 활성화되는 액티브 밀러 클램프가 통합된 1EDC 컴팩트 1EDC20I12MH를 포함한다. 두 번째 드라이브 카드는 VCC2가 +15V이고 GND2가 네거티브인 바이폴라 전원을 구성할 수 있는 1EDC 컴팩트 1EDC60H12AH를 포함한다. 이들 두 종류의 드라이버 카드 외에도 포트폴리오는 설계자가 SiC MOSFET을 구동하는 데 선호하는 많은 옵션을 제공한다.

모듈러 평가 플랫폼의 세 가지 구성요소인 마더보드, 밀러 클램프, 바이폴라 드라이브 카드는 현재 주문 가능하다. 단락 회로 검출을 위한 추가적인 드라이브 카드가 2020년 여름 포트폴리오에 추가될 예정이며, SMD 패키지 테스트를 위한 카드가 올 하반기에 선보일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인피니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LG화학, GS칼텍스와 빅데이터 활용해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GS칼텍스와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손잡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그린카와 함께 ‘충전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전기차 생태계 발전을 위한 충전 솔루션 개발 필요성에 뜻을 같이하고 전기차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배터리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면서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함께 협업하게 되었다. 이날 체결식에는 LG화학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 김정수 전무, 시그넷이브이 황호철 대표,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이행열 대표, 그린카 김상원 대표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전소에서 수집한 전기차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배터리 특화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LG화학과 GS칼텍스는 우선적으로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는 전기차가 GS칼텍스 충전소에서 충전


LIFE

더보기
LG화학, GS칼텍스와 빅데이터 활용해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GS칼텍스와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손잡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그린카와 함께 ‘충전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전기차 생태계 발전을 위한 충전 솔루션 개발 필요성에 뜻을 같이하고 전기차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배터리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면서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함께 협업하게 되었다. 이날 체결식에는 LG화학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 김정수 전무, 시그넷이브이 황호철 대표,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이행열 대표, 그린카 김상원 대표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전소에서 수집한 전기차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배터리 특화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LG화학과 GS칼텍스는 우선적으로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는 전기차가 GS칼텍스 충전소에서 충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