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오렌지라이프, 오렌지 와이드 GI건강종신보험 출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오렌지라이프는 발병률이 높은 6대 주요 질병과 유방암·남녀생식기 암까지 종신토록 보장하는 ‘오렌지 와이드 GI건강종신보험’을 오늘인 7월 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사망보장은 물론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간질환, 말기폐질환 등 6대 주요질병과 발병률이 높은 유방암·남녀생식기 암까지 주계약에 포함해 종신토록 폭넓게 보장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6대 주요질병 진단이 확정된 경우 주계약 기본보험 금액의 100%까지 General Illness 보험금을 선지급하여 안정된 치료와 생활을 돕는다. GI 보험금이 지급된 이후 사망해도 GI 보험금지급 사유가 발생한 시점의 주계약 기본보험 금액 5%를 사망보험금으로 추가 지급한다.

이 상품은 재발이나 전이되기 쉬운 암에 대비할 수 있도록 ‘무배당 계속 받는 암진단특약(갱신형)’도 갖췄다. 이 특약은 최초 암 진단 이후 보험료 납입면제 혜택을 받고 있어도 재발암, 전이암, 잔여암과 새로운 원발 암까지 지속적으로 보장한다. 또 ‘무배당 계속 받는 2대질병진단특약’을 더하면 뇌출혈 및 뇌경색증, 급성심근경색증까지 재진단받을 때마다 계속 진단금을 지급한다.

‘무배당 GI추가보장특약’으로 소액암까지 꼼꼼하게 챙길 수 있다. 주계약에서 보장이 제외되는 기타피부암, 갑상선암, 대장점막내암, 경계성종양, 제자리암 진단 시 각각 최초 1회에 한해 1000만원씩 지급한다.

꾸준히 건강진단을 받으며 관리하는 고객을 위해 보너스 혜택도 마련했다. 계약일 이후 검진받은 ‘건강검진 결과서’를 계약일로부터 6개월 이후 제출 시 최대 10회까지 주계약 보험가입금액의 0.1%에 해당하는 ‘건강검진 보너스’를 추가적립금으로 가산해준다(연 1회 신청 가능). 또 제출한 검진 결과가 회사가 정한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경우에는 주계약 보험가입금액의 0.1%를 추가적립금에 한 번 더 가산한다.

박재우 오렌지라이프 상무는 “효과와 만족은 크고 부작용은 적지만 건강보험 적용이 되지 않는 첨단의료기기와 표적치료제가 지속적으로 나오고 있다”며 “이 상품은 앞으로 진화할 의료기술로 걱정 없이 안전하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주계약에서 GI 질병을 종신토록 보장한다”고 말했다.



미디어

더보기
서울대 산학협력단, 소재·부품·장비 중견강소기업 미래가치 창출에 앞장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서울대학교가 소재·부품·장비 중견강소기업의 미래가치 창출 지원에 앞장선다. 서울대 산학협력단이 소재·부품·장비 혁신 산업 생태계 조성의 첫 발걸음으로 모빌리티 산업 분야를 이끄는 대표 중견강소기업인 코리아에프티, 아진산업, 화신, 프라코, 아모텍, 남양넥스모, TSR과 미래가치 창출 지원사업을 위한 연구 계약을 지난 6월 30일 체결했다. 서울대는 최근 소재·부품·장비 6대 산업 분야의 경쟁력 강화 지원과 산업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구성한 본부 직속의 ‘소재부품산학협력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학내 8개 유관 기관 및 보스턴컨설팅그룹, 한국기업데이터 등 외부 기관과 업무 협약도 맺었다. 이번 연구 계약을 통해 비전설정, 기업진단 및 경영전략, 제품 사업화 및 시장전략을 사전 도출하고 이를 토대로 한 연계형 연구개발을 추진하게 된다. 한편 서울대 ‘소재부품산학협력추진위원회’는 수요기반 소재·부품·장비 핵심기술 개발 및 인프라 지원과 기술 분야별 신속한 운영체계 구축을 위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가연구인프라의 국가연구협의체에 지정됐다. 대학-기업-정부의 지원 플랫폼 체계까지 구축해 중견강소기업들에게 연계형 연구


LIFE

더보기
서울대 산학협력단, 소재·부품·장비 중견강소기업 미래가치 창출에 앞장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서울대학교가 소재·부품·장비 중견강소기업의 미래가치 창출 지원에 앞장선다. 서울대 산학협력단이 소재·부품·장비 혁신 산업 생태계 조성의 첫 발걸음으로 모빌리티 산업 분야를 이끄는 대표 중견강소기업인 코리아에프티, 아진산업, 화신, 프라코, 아모텍, 남양넥스모, TSR과 미래가치 창출 지원사업을 위한 연구 계약을 지난 6월 30일 체결했다. 서울대는 최근 소재·부품·장비 6대 산업 분야의 경쟁력 강화 지원과 산업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구성한 본부 직속의 ‘소재부품산학협력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학내 8개 유관 기관 및 보스턴컨설팅그룹, 한국기업데이터 등 외부 기관과 업무 협약도 맺었다. 이번 연구 계약을 통해 비전설정, 기업진단 및 경영전략, 제품 사업화 및 시장전략을 사전 도출하고 이를 토대로 한 연계형 연구개발을 추진하게 된다. 한편 서울대 ‘소재부품산학협력추진위원회’는 수요기반 소재·부품·장비 핵심기술 개발 및 인프라 지원과 기술 분야별 신속한 운영체계 구축을 위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가연구인프라의 국가연구협의체에 지정됐다. 대학-기업-정부의 지원 플랫폼 체계까지 구축해 중견강소기업들에게 연계형 연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