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런닝맨 김종국, 10주년 생방송 ‘가오나시’ 분장 벌칙! 7.2 ‘최고의 1분’

[이슈투데이=송이라 기자] SBS ‘런닝맨’이 오는 7월, 10주년을 맞아 ‘레전드 레이스’ 초능력전을 선보이며 굳건한 동시간대 ‘2049 타깃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8일 방송된 ‘런닝맨’은 주요 광고 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 3.6%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7.2%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은 다음달 12일 펼쳐질 10주년 특별 생방송에 앞서 시청자들이 뽑은 다시 보고 싶은 레이스 ‘초능력전’으로 꾸며졌다. 초능력 학교 선배로 유재석, 김종국, 송지효, 하하, 이광수. 후배는 ‘유급생’ 지석진에 ‘런닝맨’ 합류 후 첫 ‘초능력’을 갖게 된 전소민, 양세찬, 그리고 ‘패밀리 게스트’ 강한나, 이상엽이었다.

이후 과대로 유재석이 뽑힌 가운데, 서로가 가진 초능력을 모른 채 ‘초능력전’이 시작됐다. 각 멤버들은 기상천외한 초능력을 뽐내며 ‘레전드 레이스’다운 웃음을 자아냈다. 송지효는 ‘보디가드 소환술사’로 보디가드를 소환하는가 하면, 이광수는 ‘투명망토’ 능력을 활용해 눈길을 끌었다. 양세찬은 첫 초능력전 참여였지만, 자신의 초능력인 ‘독침술’로 유재석을 계속 공격했고, 유재석은 그 때마다 3명의 멤버들이 1분간 움직이지 못하게 하는 ‘뚝노스’ 초능력을 썼다.

하하는 캡틴 그래비티로 지목한 멤버에게 모래 주머니를 달게 했고 전소민은 상대를 밀고 당길 수 있는 '밀당의 귀재', ‘패밀리 게스트’ 강한나와 이상엽은 각각 ‘매혹의 댄서’, ‘셀럽 복제술사’ 초능력으로 만만치 않은 빅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김종국은 ‘초능력자’가 아닌 ‘인간병기’로 초반 활약을 할 수가 없었다. 김종국은 초능력자 5명이 아웃되기를 기다렸고, ‘전생 소환술사’ 지석진을 강화의 방으로 소환해 아웃시켰다. 뒤늦게 인간병기의 존재를 알게 된 이광수와 하하는 김종국 이름표 제거를 위해 뭉쳤고, 결국 김종국의 이름표가 제거됐다. 김종국은 10주년 생방송에서 ‘가오나시’ 분장 벌칙을 받게 됐고,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7.2%로 ‘최고의 1분’이었다.



미디어

더보기
공유주거 플랫폼 쉐어니도, 패스트파이브와 제휴 맺어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쉐어니도 운영사 만인의꿈은 공유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와 제휴를 통해 패스트파이브 입주사 직원 대상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울 홍대와 강남지역 52개 쉐어하우스를 운영 중인 쉐어니도는 ‘도시에서 청년들이 원하는 삶을 살 수 있도록 적정 가격의 주거공간과 커뮤니티를 제공한다’는 미션 아래 보증금 없이 월세 40만원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서울 강남과 홍대 역세권 10분 이내 최적의 입지에 위치한 하우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약 300명의 고객이 거주 중인 공유 주거 서비스 쉐어니도는 최소 계약기간이 30일부터 가능한 ‘한 달 살기’ 서비스에 이어 정기 청소 서비스를 비롯한 전담 매니저의 올인원 관리를 시행하고 있다. 한국에서 2015년 처음으로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를 시작한 패스트파이브는 연평균 157%의 매출 성장을 보이며 국내 대표 공유 오피스의 위치를 공고히 유지해 가고 있다. 6월 25번째 지점인 여의도점을 오픈해 총 1만7000여명의 패스트파이브 멤버에게 스타트업 운영에 필수적인 세무, 디자인, 마케팅과 관련된 제휴는 물론 휴가와 워라밸과 관련된 다양한 제휴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패스트파이브와 제휴를 통해


LIFE

더보기
공유주거 플랫폼 쉐어니도, 패스트파이브와 제휴 맺어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쉐어니도 운영사 만인의꿈은 공유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와 제휴를 통해 패스트파이브 입주사 직원 대상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울 홍대와 강남지역 52개 쉐어하우스를 운영 중인 쉐어니도는 ‘도시에서 청년들이 원하는 삶을 살 수 있도록 적정 가격의 주거공간과 커뮤니티를 제공한다’는 미션 아래 보증금 없이 월세 40만원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서울 강남과 홍대 역세권 10분 이내 최적의 입지에 위치한 하우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약 300명의 고객이 거주 중인 공유 주거 서비스 쉐어니도는 최소 계약기간이 30일부터 가능한 ‘한 달 살기’ 서비스에 이어 정기 청소 서비스를 비롯한 전담 매니저의 올인원 관리를 시행하고 있다. 한국에서 2015년 처음으로 공유 오피스 비즈니스를 시작한 패스트파이브는 연평균 157%의 매출 성장을 보이며 국내 대표 공유 오피스의 위치를 공고히 유지해 가고 있다. 6월 25번째 지점인 여의도점을 오픈해 총 1만7000여명의 패스트파이브 멤버에게 스타트업 운영에 필수적인 세무, 디자인, 마케팅과 관련된 제휴는 물론 휴가와 워라밸과 관련된 다양한 제휴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패스트파이브와 제휴를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