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스타트업엑스-브리온, ‘XYZ 스타트업 챌린지 프로그램’ 1기 스타트업 모집

URL복사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스타트업엑스가 스포츠 콘텐츠 선도 기업 브리온과 'XYZ 프로그램' 1기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스타트업엑스는 미국, 홍콩, 중국, 싱가포르 등 글로벌 벤처캐피털(VC), 엔젤투자자(AC)와 공동 프로그램을 통해 초기 테크 임팩트 스타트업의 성장, 해외 진출과 투자를 지원하며 임팩트 스타트업 생태계를 이끄는 글로벌 액셀러레이터다. 콘텐츠, 헬스케어, 환경, 우주 분야 액셀러레이팅과 오픈 이노베이션에 특화해있다.

브리온은 e스포츠, 야구, 축구를 비롯해 기존 스포츠의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글로벌 기업으로, 전 세계 1억명이 즐기는 e스포츠 시장에 도전해 스포츠를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목표로 한다.

현재 스피드스케이팅 부문 세계 신기록 보유자 이상화 선수와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출신 이규혁 선수, 차범근 해설위원 등 유명 스포츠 스타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다. 또 국내외 대기업 스포츠 마케팅 컨설팅과 △나이키 △뉴발란스 △아식스 △언더아머 등 4대 야구 브랜드 용품 유통 업무 등을 진행하고 있다.

두 기업은 IT 융합 스포츠 분야 유망 팀의 발굴,협업,상생,투자 등을 지원하며, 선발 팀의 빠른 성장과 올바른 엑시트(Exit, 투자금 회수)를 목표로 XYZ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

모집 대상은 IT 융합 기술을 보유한 e스포츠, 헬스케어, 콘텐츠 중심 예비,초기 창업팀 가운데 브리온에 제안하고 싶은 신규 기술,비즈니스 등을 보유한 팀이다.

선발된 팀에는 올 7월부터 약 6개월간 △창업 및 투자 유치 역량 강화 교육 △맞춤형 멘토링 △데모데이 등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지원된다. 이외에도 비즈니스 협업, 글로벌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된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팀 역량에 따라 브리온과 비즈니스 협력 기회가 주어지며 최종 우수 기업에는 최소 1억원 이상을 투자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스타트업엑스 홈페이지나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모집 기간은 2021년 4월 30일(금)까지다.


미디어

더보기
파력발전 기업 인진,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투자 유치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파력발전 시스템을 개발한 인진이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파력발전은 최근 태양광, 풍력에 이은 차세대 청정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인진은 파력발전기술 중 경제성이 높은 On-shore 방식의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인진은 이번에 확보한 자금을 파력발전 상용화와 사업 확장을 위한 운영자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인진은 자체 개발한 파력발전 기술로 2015년 제주도에 파력발전 플랜트를 건설해 시운전을 진행해 왔으며 현재 베트남, 프랑스, 모로코, 캐나다, 인도네시아 등에 현지법인을 설립하거나 현지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등 해외시장 사업화 추진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성용준 인진 대표는 '지난해 갑작스러운 코로나19 팬데믹 국면으로 해외사업 추진 일정에 차질이 생겼음에도 끝까지 노력해준 임직원들과 관계자들 그리고 인진의 혁신적인 기술과 신념을 믿어준 투자자들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인도네시아 파력발전 사업이 GCF(녹색기후기금) 자금으로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의 지원사업에 선정됐고, 캐나다 프로젝트도 계약서 검

LIFE

더보기
파력발전 기업 인진,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투자 유치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파력발전 시스템을 개발한 인진이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파력발전은 최근 태양광, 풍력에 이은 차세대 청정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인진은 파력발전기술 중 경제성이 높은 On-shore 방식의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인진은 이번에 확보한 자금을 파력발전 상용화와 사업 확장을 위한 운영자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인진은 자체 개발한 파력발전 기술로 2015년 제주도에 파력발전 플랜트를 건설해 시운전을 진행해 왔으며 현재 베트남, 프랑스, 모로코, 캐나다, 인도네시아 등에 현지법인을 설립하거나 현지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등 해외시장 사업화 추진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성용준 인진 대표는 '지난해 갑작스러운 코로나19 팬데믹 국면으로 해외사업 추진 일정에 차질이 생겼음에도 끝까지 노력해준 임직원들과 관계자들 그리고 인진의 혁신적인 기술과 신념을 믿어준 투자자들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인도네시아 파력발전 사업이 GCF(녹색기후기금) 자금으로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의 지원사업에 선정됐고, 캐나다 프로젝트도 계약서 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