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토카막 네트워크, 페이코인 통해 국내 7만 제휴점에서 사용 가능해진다

토카막 네트워크-페이코인 공동 발전 위한 MOU 체결

URL복사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토카막 네트워크의 톤(TON)과 다날핀테크의 페이코인(PCI)을 맞교환해 페이코인 앱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토카막 네트워크는 블록체인 기반 결제 플랫폼 다날핀테크와 공동 발전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온디맨드 레이어 2 플랫폼 토카막 네트워크는 이더리움과 같은 수준의 탈중앙성과 안전성을 보장하면서 높은 수준의 확장성을 제공하는 블록체인 구축 플랫폼이다. 특히 디앱 니즈에 맞춘 플라즈마 EVM, zk롤업 등 여러 레이어 2 솔루션을 통해 손쉽게 맞춤 블록체인을 구축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최근에는 탈중앙 의사결정 기구인 토카막 다오 베타를 출시하기도 했다.

다날핀테크는 국내 7만개 이상의 온,오프라인 제휴점에서 가상자산인 페이코인(PCI)으로 결제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최근 사용자 수 130만 명을 돌파했으며 유니온페이와 제휴를 통해 한국, 중국 지역을 제외한 전 세계 유니온페이 가맹점에서 결제할 수 있는 '다날-유니온페이 모바일 선불카드'를 출시한 바 있다. 앞으로 비트코인, 페이코인 등을 비롯한 가상자산을 결제, 금융, 여행 등 일상생활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는 가상자산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은 토카막 네트워크의 톤과 페이코인을 맞교환할 수 있도록 하는 게 골자다. 이를 통해 톤 보유자는 앞으로 페이코인 앱 내 맞교환을 통해 결제 및 토카막 스테이킹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다날핀테크는 토카막 네트워크의 스테이킹 파트너로 참여해 토카막 네트워크의 검증에 참여할 예정이다.

토카막 네트워크 파운더는 '국내 블록체인 결제 부분의 선두 주자인 다날핀테크와 협력을 통해 토카막 네트워크의 생태계가 더욱 확장될 것이라고 기대한다'며 '실생활과 밀접한 실물 경제와 광범위한 제휴점을 보유한 페이코인의 인프라와 맞물려 톤의 범용성이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날핀테크는 '이번 제휴를 통해 페이코인은 결제를 뛰어넘어 가상자산 기반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 페이코인과 토카막 네트워크가 연동되면 양 사 생태계가 확대되고 페이코인(PCI)과 톤(TON) 서비스 영역도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제 페이코인은 가상자산 기반 간편결제 서비스 플랫폼에서 금융, 여행 등 일상생활의 더 많은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가상자산 기반 통합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미디어

더보기
파력발전 기업 인진,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투자 유치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파력발전 시스템을 개발한 인진이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파력발전은 최근 태양광, 풍력에 이은 차세대 청정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인진은 파력발전기술 중 경제성이 높은 On-shore 방식의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인진은 이번에 확보한 자금을 파력발전 상용화와 사업 확장을 위한 운영자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인진은 자체 개발한 파력발전 기술로 2015년 제주도에 파력발전 플랜트를 건설해 시운전을 진행해 왔으며 현재 베트남, 프랑스, 모로코, 캐나다, 인도네시아 등에 현지법인을 설립하거나 현지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등 해외시장 사업화 추진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성용준 인진 대표는 '지난해 갑작스러운 코로나19 팬데믹 국면으로 해외사업 추진 일정에 차질이 생겼음에도 끝까지 노력해준 임직원들과 관계자들 그리고 인진의 혁신적인 기술과 신념을 믿어준 투자자들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인도네시아 파력발전 사업이 GCF(녹색기후기금) 자금으로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의 지원사업에 선정됐고, 캐나다 프로젝트도 계약서 검

LIFE

더보기
파력발전 기업 인진,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투자 유치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파력발전 시스템을 개발한 인진이 KDB산업은행으로부터 4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파력발전은 최근 태양광, 풍력에 이은 차세대 청정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인진은 파력발전기술 중 경제성이 높은 On-shore 방식의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인진은 이번에 확보한 자금을 파력발전 상용화와 사업 확장을 위한 운영자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인진은 자체 개발한 파력발전 기술로 2015년 제주도에 파력발전 플랜트를 건설해 시운전을 진행해 왔으며 현재 베트남, 프랑스, 모로코, 캐나다, 인도네시아 등에 현지법인을 설립하거나 현지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등 해외시장 사업화 추진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성용준 인진 대표는 '지난해 갑작스러운 코로나19 팬데믹 국면으로 해외사업 추진 일정에 차질이 생겼음에도 끝까지 노력해준 임직원들과 관계자들 그리고 인진의 혁신적인 기술과 신념을 믿어준 투자자들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인도네시아 파력발전 사업이 GCF(녹색기후기금) 자금으로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의 지원사업에 선정됐고, 캐나다 프로젝트도 계약서 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