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KB국민은행, 수소융합얼라이언스-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업무 협약 체결

URL복사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KB국민은행이 지난 15일 수소융합얼라이언스와 엔지니어링공제조합과 함께 '수소경제 발전 및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허인 KB국민은행장, 문재도 수소융합얼라이언스 회장, 김수보 엔지니어링공제조합 이사장과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수소경제 발전 및 육성을 위한 다양한 상호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협력 분야는 △수소 전문기업 육성을 위한 금융,비금융 지원 △수소에너지 보급 활성화를 위한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 △수소 사업 관련 보증 및 공제 신상품 개발 등으로 구성된다.

또한 KB국민은행은 협약 기관의 회원사를 대상으로 각종 금융 지원뿐만 아니라 세무,회계,경영 등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수소 전문기업 육성에 적극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KB국민은행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수소 관련 기업에 대한 지원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며, 유망한 기업을 발굴하고 다양한 기업이 수소경제에 참여할 수 있도록 관련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금융그룹은 ESG 경영 중장기 목표인 'KB GREEN WAVE 2030'을 수립해 2030년까지 ESG 투자,대출,상품을 50조원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중장기 탄소중립 전략인 'KB Net Zero S.T.A.R'를 바탕으로 그룹 내부 탄소 배출량과 자산포트폴리오에 대한 탄소중립을 추진하고 있다.


미디어

더보기

LIFE

더보기
한국전력-열매나눔재단, ‘사회적경제조직 해외판로 지원사업’ 19개 기업 아마존US 입점 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은 한국전력 ‘사회적경제조직 해외판로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해외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적경제조직을 선발, 아마존US 입점 및 판매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20개 기업은 2020년 12월 협약식 이후 올해 9월까지 아마존US 입점·판매를 위한 전문 교육과 컨설팅을 받고 △해외 판매용 패키지 제작비 △아마존 계정비 △아마존 주문 처리 서비스 물류비 △마케팅비를 지원받았다. 사업 결과 19개 기업이 아마존US에 입점했고, 14개 기업은 매출이 발생하면서 해외 시장에서 제품 경쟁력을 테스트해볼 수 있었다. 열매나눔재단은 10월 22일(금) 사회적경제조직 해외판로 지원사업 온라인 성과 공유회를 개최하고, 9개월간 진행한 사업 결과를 함께 나누며 참여 기업들에 앞으로 아마존 운영과 관련한 가이드를 제공했다. 또 아마존US에서 짧은 기간 높은 매출을 올린 3개 기업을 선정해 시상도 진행했다. 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마야사파나코리아 윤인학 대표는 “아마존이라는 해외 채널에 대한 가능성을 봤고, 글로벌한 유통 채널에 대한 두려움이 없어졌다”며 “경험하지 않은 새로운 분야를 배울 수 있었고, 온라인에서 성장하는 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