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제약

유사나, 가을철 피부 위한 뷰티템 제안

광채 포뮬러로 한층 더 밝은 피부 톤으로 가꿔주는 ‘브라이트닝 루미너스 모이스처 크림’

URL복사

 

부쩍 서늘해진 공기가 계절이 바뀌었음을 피부로 느끼게 해주는 요즘이다. 계절이 바뀌면 옷차림새가 바뀌듯 피부도 날씨에 맞는 관리법이 중요하다. 가을철 자외선은 여름에 비해 강하지 않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건조한 대기에 햇볕을 가려주는 구름이 적은 탓에 전문가들은 가을철에도 방심하지 않고 꼼꼼하게 자외선을 관리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이에 유통업계에서는 피부 속 건강을 탄탄하게 다져주는 기초화장품부터 몸속까지 챙기는 이너뷰티 등 다양한 ‘뷰티템’을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글로벌 세포과학 뉴트리션 전문기업 유사나헬스사이언스코리아(이하 유사나)가 가을철 건조한 바람과 강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지켜줄 뷰티케어 제품을 제안한다고 25일 밝혔다.

가을철 건조한 바람에 피부가 수분을 빼앗기고, 자외선으로 각종 색소 침착까지 얻지 않으려면 보습 및 브라이트닝 효과가 탁월한 제품을 챙겨 발라야 한다.

유사나 ‘바이탈라이징 세럼’은 활성 펩타이드와 다양한 식물 추출물이 함유된 고농축 활력 세럼이다. 비타민나무 오일이라 불리는 ‘산자나무 오일’과 생기 있는 피부 관리를 도와줄 ‘유비퀴논’, 안토시아닌 함유로 강력한 항산화 성분을 지닌 ‘아세로라 추출물’ 등 식물 성분이 함유됐다. 또한 피부 본연의 힘을 찾아줄 유사나만의 독자적 기술력인 인셀리전스™테크놀로지가 적용됐다.

가을볕에 탄 피부가 고민이라면 보습과 영양을 한 번에 가꿔주는 미백 크림을 눈여겨봐야 한다. 유사나 ‘브라이트닝 루미너스 모이스처 크림’은 특화된 광채 포뮬러로 한층 더 밝은 피부 톤으로 가꿔주며, 고농축 비타민C와 천연 보습인자로 불리는 스쿠알란이 함유돼 탄력 있고 매끄러운 피부를 선사한다. 크리미한 텍스처가 피부를 부드럽게 감싸주고 매끈한 피부 감촉을 남겨 준다.

유사나코리아 마케팅 담당자는 “자외선에 노출되기 쉬운 가을철에도 꾸준한 셀프 홈케어를 통해 피부관리를 꼼꼼히 해 나간다면 다가오는 겨울철에도 건강한 피부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 육성 노력 결실 ‘오토앤’ 코스닥 상장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그룹의 사내 스타트업으로 창업해 분사한 자동차용품 개발,유통 업체 오토앤이 지난 20일 코스닥시장에 신규 상장했다고 밝혔다. 이는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분사한 뒤 증권거래소에 상장한 첫 사례다. 오토앤은 업계와 주식시장의 큰 관심을 받으며, 상장 첫날을 포함해 이틀 연속 상한가로 거래를 마감했다. 오토앤은 자동차와 관련된 용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고 유통하는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이다. 2008년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으로 시작해 2012년 분사했다. 오토앤은 H,기아 제뉴인 액세서리 등 차량용 추가 장착(커스터마이징) 옵션 개발 및 판매, 블루,기아멤버스 포인트몰 운영, 차량 정비 서비스 거점인 블루핸즈,오토큐 지원 등 현대차그룹과 지속해서 협력 및 상생하며 성장을 거듭했고, 분사 8년 만인 2020년에는 연결 기준 49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현대차그룹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임직원들을 지원하고 미래 신사업 추진 동력 창출을 위해 2000년부터 사내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벤처플라자'를 운영해왔다. 지난해부터는 프로그램 명칭을 '제로원 컴퍼니빌더'로 바꾸고

LIFE

더보기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 육성 노력 결실 ‘오토앤’ 코스닥 상장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그룹의 사내 스타트업으로 창업해 분사한 자동차용품 개발,유통 업체 오토앤이 지난 20일 코스닥시장에 신규 상장했다고 밝혔다. 이는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분사한 뒤 증권거래소에 상장한 첫 사례다. 오토앤은 업계와 주식시장의 큰 관심을 받으며, 상장 첫날을 포함해 이틀 연속 상한가로 거래를 마감했다. 오토앤은 자동차와 관련된 용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고 유통하는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이다. 2008년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으로 시작해 2012년 분사했다. 오토앤은 H,기아 제뉴인 액세서리 등 차량용 추가 장착(커스터마이징) 옵션 개발 및 판매, 블루,기아멤버스 포인트몰 운영, 차량 정비 서비스 거점인 블루핸즈,오토큐 지원 등 현대차그룹과 지속해서 협력 및 상생하며 성장을 거듭했고, 분사 8년 만인 2020년에는 연결 기준 49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현대차그룹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임직원들을 지원하고 미래 신사업 추진 동력 창출을 위해 2000년부터 사내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벤처플라자'를 운영해왔다. 지난해부터는 프로그램 명칭을 '제로원 컴퍼니빌더'로 바꾸고